백련사

홈 > 신행생활 > 주지스님 소참법문주지스님 소참법문


총 게시물 60건, 최근 0 건
   
행복은 느끼는 자의 것
글쓴이 : 백련사 날짜 : 2009-01-08 (목) 23:09 조회 : 5395
이 름 :
백련사 [등록일 : 2008-11-18 오전 6:14:00]
제 목 :
행복은 느끼는 자의 것
행복은 조건이 아니라 느끼는 자의 것입니다.

세상에는 많은 사람들이 살고 있습니다. 누구나 행복하기를 원하지만 그 사람들이 모두 행복한 것은 아닐 것입니다. 행복한 사람도 있고 그렇지 못한 사람도 있습니다. 그러나 행복한 사람이라고 하여 행복하지 않은 사람들 보다 더 부유하다거나 더 좋은 위치나 조건에 있는 것은 아닐 것입니다.

저는 늘 말합니다. 행복은 조건이 아니라 느끼는 자의 것이라고……
어떤 기준이나 조건에서 행복을 찾는 사람들은 그 기준이나 조건이 갖추어지면 더 좋은 기준이나 조건을 찾게 됩니다. 아마도 그런 사람들은 평생 행복을 느끼지 못할 것입니다. 아무리 좋지 않은 조건에 있다고 할지라도 자신이 행복하다고 느끼면 그 사람은 이미 행복한 사람입니다.

윌리엄 제임스의 유명한 '그런 척하기(as if)'원칙이라는 것이 있습니다. 그는 “어떤 자질을 갖고 싶으면 그것을 이미 가지고 있는 것처럼 행동하라"고 말합니다. 링컨도 “우리는 우리가 행복해지려고 마음먹은 만큼 행복해질 수 있다. 우리를 행복하게 만드는 것은 우리를 둘러싼 환경이나 조건이 아니라,늘 긍정적으로 세상을 바라보며 아주 작은 것에서부터 행복을 찾아내는 우리 자신의 생각이다. 행복해지고 싶으면 행복하다고 생각하라”고 마음가짐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요즈음 너무 어렵다고들 합니다. 그러나 나만 어려운 것이 아니라 우리 모두 어려운 시기입니다. 같은 조건에 놓여 있어도 불평을 하는 사람은 항상 불평을 합니다. 마치 늘 불평할 준비를 하고 있는 사람같이 느껴질 때가 있습니다. 그렇다고 하여 우리 모두가 불행한 것은 아닙니다. 많은 사람들이 행복해하고 실제로 행복하게 살고 있습니다. 옛날에는 갈치 한 토막으로도, 연탄 몇 장으로도 온 가족이 행복을 느꼈었는데 지금은 그렇지 못하다고 합니다. 그 이유가 무엇일까요? 만족을 느끼지 못하거나 행복을 느끼지 못하는 데에서 온 것은 아닐까요?

이미 우리는 더 편리한 것에 더 좋은 것들에 몸과 마음이 익숙해져 있습니다. 우리의 눈높이를 낮추면 행복은 바로 여기 있습니다. 화합하고 배려하고 하심한다면 행복하기도 익숙해질 것입니다. 행복은 느끼는 자의 것입니다. - 새벽기도를 마치고 -
[이 게시물은 백련사님에 의해 2015-04-28 18:02:31 백련사 주지스님 소참법문에서 복사 됨] http://www.baekryunsa.org/bbs2/board.php?bo_table=brs_bub02&wr_id=170 [이 게시물은 백련사님에 의해 2015-05-20 17:45:07 교리상담실에서 이동 됨]

☞특수문자
hi